최종편집일시:2024.06.24 (월요일)
정치 경제 사회 생활/문화 기획 IT/과학 연예 칼럼 피플 지역
 
전체보기
뉴스 홈 생활/문화  기사목록
 
드림즈팩토리,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 스마트폰 케이스 출시
스와로브스키 정품 크리스탈 사용 수공예 제작 최고급 케이스
기사입력 2012-04-18 오전 10:10:00 | 최종수정 2012-04-18 10:10   


크리스탈 제품 전문업체 드림즈팩토리(www.e-dreamplus.com)는 명품 크리스탈 브랜드인 ‘스와로브스키’의 정품 크리스탈을 사용한 스마트폰 케이스 ‘아이린 러블리’(Eileen Lovely)를 출시했다.

이번에 선보인 아이린 러블리는 기종에 따라 약 800~1,000개의 스와로브스키 정품 크리스탈을 사용해 수공예로 제작된 드림즈팩토리의 최고급 제품으로 아이폰4, 아이폰4S와 갤럭시S2, 갤럭시 노트 등에서 사용 가능하다.

이미 크리스탈 스마트폰 케이스 ‘페르시안’(Persian)과 ‘아이린’(Eileen) 시리즈를 선보이며 크리스탈을 선호하는 소비자 사이에서 인기를 모으고 있는 드림즈팩토리는 큐빅 탈락으로 고유의 아름다움을 오래 유지하기 어려웠던 기존 크리스탈 케이스의 단점을 보완, 큐빅이 잘 빠지지 않는 크리스탈 스마트폰 케이스를 출시하며 소비자들의 호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특히 크리스탈 스마트폰 케이스의 대중화를 위해 출시된 ‘페르시안’ 시리즈는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에 비해 비교적 저렴한 일반큐빅을 사용하는 대신 더욱 많은 양의 큐빅을 케이스에 부착해 가격이 부담스러웠던 소비자는 물론 마니아 층에게도 사랑 받고 있다. 대중화 컨셉에 맞추어 가능 기종 또한 아이폰, 갤럭시S2는 물론 갤럭시S2 LTE, 갤럭시S2 HD LTE 까지도 출시 되어 다양한 기종이 가능 한 브랜드이다.

아이린과 페르시안 시리즈를 비롯한 드림즈팩토리의 제품은 깨끗한 마감처리로 본드자국이 없어 빛 반사를 극대화해 크리스탈 고유의 화려함을 간직하고 있는 것이 특징.

드림즈팩토리 관계자는 “드림즈팩토리는 크리스탈을 이용한 스마트폰 케이스 제작에 차별화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어 0.5% 미만의 불량률을 자랑하고 있다”며 “A/S 또한 무기한 무상서비스를 제공해 소비자들이 오랜 시간 안심하고 만족하며 제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한편 크리스탈 제품 제조업체로 잘 알려진 ‘드림플러스’가 법인화되며 새롭게 출범하게 된 ‘드림즈팩토리’는 높은 기술력이 바탕이 된 크리스탈 케이스를 제조·출시하며 국내는 물론 미국, 일본, 영국, 러시아 등 해외 15개국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출범 첫해인 올해는 국내 고객과의 직접적인 소통을 위해 직영 쇼핑몰(www.dreamstore.kr)을 운영하며 다양한 서비스와 이벤트를 실시할 계획이다.

정혜란기자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좋은사람들, 색다른 SPA 브랜드 ‘퍼스트 올로’ 런칭
‘2012년 충남기능경기대회’ 시상 및 폐회식 열려
 기사목록 보기
 
  생활/문화 주요기사
탈모 가리고 싶다면 파마보다 ‘..
충북도, 제6회 안전문화 어린이 ..
청주시립남부도서관 개관식 열려
국내 최초 경전철 타고 놀면서 ..
문화재청과 산림청, 광릉에 정이..
청주시, 청소년광장 문화존 지원..
‘2012년 충남기능경기대회’ 시..
좋은사람들, 색다른 SPA 브랜드 ..
 
 
주간 인기뉴스
롯데건설, ‘롯데캐슬 위너스포레’ 21일(금) 견본주택 개관
충북도청 공무원, 매일 10분 간 ..
충남도, ‘중기지방재정계획 발..
탈모 가리고 싶다면 파마보다 ‘..
환경부, ‘국립공원과 함께 하는..
국내 최초 여성 배뇨 건강기능식..
 
인기 포토뉴스
도, 농지쪼개기 수법으로 투기..
경기도, 남북 국제평화역(통합..
5번째 경기문화창조허브, 올 ..
경기도, 따복공부방 강사 희망..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업무제휴 지사모집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등록번호: 경기, 아 50400 (12.04.10) 주소: 수원시 영통구 센트럴파크로 6 202동 308호(하동, 힐스테이트 광교) 발행·편집인 : 이상준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미선
 TEL: 031-234-2545
Copyright(c)2024 전국경제신문사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